Profile

꼴찌라도 괜찮아

민초대장

2017.12.16 : 마케팅.

#1

이제 2017년도 다 끝나고, 이런 저런 생각이 든다.

2017.1.1. 입사니까.... 이제 1년도 채우고 뿌듯하다.

이제 돈 관리도 좀 해야겠다 싶어서 

매달 정리 좀 해보려고 한다.

오늘기준으로는 

통장에 40만원 / 적금 135만원( 매달 15만원씩 9개월째..) /

대출 1,300만원 / 카드할부 130만원 정도 있다.

2018년엔 대출 청산을 목표로 화이팅 해봐야지.


#2

신한은행에서 본 플랜카드.. 광고..

자동차와 관련된 대출은 캐피탈에서 해왔었는데,

이젠 카드, 은행이 다 진입했다.


캐피탈은 요즘 고정금리로 4.5% 인데, 

은행은 3%대라니.. 경쟁이 될까? 했지만...

우대금리 조건들을 보니...음..

우대조건 하나도 없으면 4.8%였군!


이런건 마케팅일까 기만일까 사기일까!



#3

내년 1분기 중에 일본을 가보려 한다.

목적지는 오키나와.


#4

워크샵을 하며 느낀 점은...

준비는 미리미리 하자...

회사에서 보안 파일 다 확인하고 노트북에 담아갔는데...

문제가 생길 줄은...

진짜 확인하고 또 확인해야..


#5

연애를 해야겠다는 생각이 드는데

사람 만날 곳은 또 없다.

이렇게 노총각이 되나 보다.


'Note'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8.1.2 : 기부하기  (0) 2018.01.02
2018.1.1. : 새해 다짐하기!  (0) 2018.01.01
2017.12.16 : 마케팅.  (2) 2017.12.16
2017.12.06 : 비지니스 관계  (0) 2017.12.05
2017.12.02 : 재무설계  (0) 2017.12.03
2017.11.27 : 휴식  (0) 2017.11.27

비밀댓글입니다

2017.12.29 01:52 · 수정/삭제 · 댓글

BlogIcon 베짱이

금융산업에 몸 담고 계셔서 조심스럽지만
금융업은 착취산업이에요. ㅋㅋㅋ

자본주의의 역사를 보면, 처음에 금세공업자에서 부터 시작해서
부자들의 금을 보관해주는데, 몇년이 지나도 찾아가지 않는 다는 점에 착안해서
보관증을 써주고, 수수료를 받다가, 그 보관증을 담보로 수수료를 떼고.
수수료를 떼고 또 떼고 그러면서 발달한거라.. ㅋㅋㅋㅋㅋㅋㅋ

수수료가 달라도 신기하게 고금리에 사용하는 호구(고객)님은 생기기 마련입니다. ㅋㅋㅋㅋ

카카오뱅크와 같은 인터넷은행... 빅데이터 등등.....

캐피탈은 리스가 메인이고, 은행권은 예대마진이 메인이겠죠.

거기에 서브로 구색맞추기 상품을 가지고 있는거같네요. ㅋㅋㅋ

2018.01.01 02:49 신고 · 수정/삭제 · 댓글